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뉴스
교육
구미대 축구부, 2020 대학U-리그 본선 진출
- 권역 2위로 올라 – 올해 2관왕 동국대와 32강 격돌 -
기사입력: 2020/11/25 [16:32]  최종편집: 경북TVNEWS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북TV뉴스

 

▲     © 경북TV뉴스

 

김은철 초대감독 전방 압박전술로 출사표

 

 

[경북tv뉴스/조홍기기자]구미대학교 축구부(감독 김은철)가 창단 1년 만에 주요 전국 대회에서 연이어 본선에 진출하며 대학 축구계에 존재감을 한껏 올리고 있다.

 

구미대 축구부는 25일 전국 대학 축구 대회로 가장 큰 규모인 ‘2020 대학U-리그본선인 왕중왕전에 진출했다고 밝혔다.

 

전국대회 본선 진출은 지난 10월 대학축구연맹전에서 예선 무패의 성적으로 본선(16)에 오른 바 있다.

 

2020 대학U-리그는 전국 82개 대학 팀이 참가해 9개 권역별로 예선을 치러 1~3위 팀과 와일드카드 1개 팀 등 권역별 4개 팀이 본선에 올라 왕중왕전을 펼친다.

 

구미대는 9권역(대구, 경북, 부산, 경남) 10개 팀이 겨룬 예선에서 612패의 성적으로 권역 2위를 차지해 본선에 이름을 올렸다.

 

구미대는 왕중왕전 321회전으로 오는 27일 경북 김천에서 올해 전국 2관왕에 오른 강호 동국대와 격돌한다.

 

김은철 감독은 지난 대학축구연맹전 16강에 이은 본선 진출로 선수들이 어느 때보다 의욕과 자신감으로 똘똘 뭉쳐있다힘든 경기가 되겠지만 전방 압박을 통해 기회를 노리겠다며 출사표를 던졌다.

 

창단 1년 만에 전국에 구미대 축구부의 위상을 높이고 있는 김 감독은 K리그 원년(1980) 우승팀인 할렐루야 축구단 출신으로 수원 삼성에서 미드필드로 활약한 바 있다.

 
1/7

최근 인기기사